몽상호랑이 BLog

 

 

오랜만에 프로야구 순위를 포스팅하게 됐다. 다행히 여전히 필자가 응원하는 KIA 타이거즈가 선두를 달리고 있다. 지난주 첫 삼성과의 3연전에서 약 8년여만에 스윕을 달성하며 승승장구 하고 있었지만, 2위인 NC 역시 조용히 9연승에 성공하며 KIA와의 승차를 1.5게임차를 유지하며 두 팀간의 주말 3연전이 시작되었다.

 

  첫 경기에서는 KIA 타이거즈의 에이스 헥터와 NC의 장현식의 맞대결이 이어졌는데, 일단 무게감면에서 장현식에게 헥터는 버거운 상대였다. 헥터는 정확한 제구와 완급 조절로 NC타선을 잠재운 반면 장현식은 볼넷과 안타를 남발하며 1회도 채우지못하고 강판을 당하게 되었다. 1차전은 KIA의 압승.

 그러나 2차전에서는 부상에서 복귀한 김진우와 NC의 에이스 해커와의 맞대결에서는 서로 엎치락 뒤치락하는 팽팽한 승부속에 연장까지 돌입하게 되었다. KIA 타이거즈가 불펜들의 무실점 호투를 이어가며 연장 12회까지 돌입하였으나 12회초 한승혁이 이종욱에게 통한의 쓰리런 홈런을 맞아 균형이 무너졌고, 결과 또한 NC의 승리로 끝나게 되었다. 3연전의 마지막 경기에서는 KIA의 새 희망 임기영과 5전 5승의 맨쉽이 맞대결을 펼쳤다. 임기영은동안 4실점 3자책으로 선발로서의 임무를 다했지만 KIA 타이거즈는 맨쉽을 공략하지 못해 1득점에 그쳤다. 여전히 팽팽한 승부가 이어졌으나 KIA의 불펜들은 전날과는 다른 모습이었다. 손영민이 백투백 홈런을 허용하더니 김광수가 9회에만 대거 5실점을 헌납하며 12:1로 대패를 당하고 말았다. 그렇게 KIA는 NC와의  첫 3연전에서 루징 시리즈를 당하고 말았다. KIA의 올시즌 첫 연패. 그렇게 NC와 반게임차로 줄어들며 선두 자리도 위협 받는 위기에 처해있다.

 

초반 돌풍을 몰고 흥행을 주도하던 헬로키티 동맹은 어느새 많이 분산이 되어 있다. LG가 3위로 선전을 하고 있는 반면, 롯데와 kt는 어느새 승률 5할과 4할6푼으로 많이 떨어져있다. 롯데는 이대호만이 고군분투하며 어려운 경기를 이어가는 것으로 보이고, kt는 투수들의 호투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보이나 터지지 않는 타선이 발목을 잡고 있다. (예전의 KIA의 답답한 타선을 보는 듯한 느낌이다.)

 

홈런 군단 SK가 4위를 지키고 있고, 초반 연패와 연승, 그리고 다시 연패에 빠졌던 넥센이 다시 4연승을 달리며 어느새 5할에 복귀하여 롯데와 공동5위에 자리하고 있다. 지난주 강습타구에 얼굴 부상을 당한 김명신의 공백이 우려되는 두산이 보우덴의 부상복귀로 반등을 노렸지만 아직 기대한만큼 해주진 못하고 있다.

 

한화는 주전 선수들의 부상과 핵심투수인 비야누에바의 부상공백이 클것으로 보이며, 삼성은 유일하게 5승조차 거두지 못한 팀이되고 있다. 삼성의 몰락이 너무 안타깝다.

 

내일부턴 5월 첫경기가 시작된다. 본격적인 순위싸움에 돌입한 만큼 모든팀이 부상없이 재밌는 경기, 질 높은 경기를 이어갔으면 좋겠다. 그 가운데 KIA 타이거즈는 연패를 끊고 내일은 꼭 승리하길 바란다.  

Comment +0

필자가, 이런 포스팅을 하게 될지는 몰랐다. 그 어렵다는 애드센스 광고 승인을 받았다. 일명 애드고시라 불리우며 애드센스 광고 승인받기가 그만큼 쉽지가 않은만큼 이번 애드센스 광고 승인은 필자에게 큰 동기부여가 될 것으로 보인다.

 

필자는 블로그를 개설한지는 몇개월이 지났지만 활발하게 포스팅을 시작한지는 한달도 채 되지 않았다. 필자가 좋아하는 야구에 관련하여 포스팅을 시작하면서 애드센스 승인도 받아보고 싶은 욕심은 있었다.

 

첫 도전은 10여개 남짓 포스팅 했을때였다. 애드센스 가입을 하고 신청을 하면 애드센스 태그를 블로그에 넣어야 한다. 이부분은 애드센스 검색시에 많이 나오니 자세히 설명하진 않겠다. 그리고 나서 대부분은 애드센스 신청자들이 기다림의 시간을 버텨야 하는 "검토는 최대 3일이 경과합니다"라는 문구이다. 사실 말이 3일이지 3일이 넘는 경우가 허다하다. 첫 도전때는 진짜 딱 3일만에 답장이 왔다. 아침에 일어났는데 메일이 와 있었다.

 

 

 

 

승인 거절이유는 도메인 소유권과 콘텐츠 불충분이었다. 필자는 도메인 소유권에 대해 궁금하여 도메인을 구입하고 다시 2차 신청을 하였다. 2주가 넘도록 연락이 오지 않아 필자의 HTML/CSS 편집창을 확인하여봤는데 필자가 스킨을 바꾸면서 애드센스 태그가 사라진 것이다. 그래서 다시 코드를 넣어놓고 3일쯔음 지난 오후 그토록 기다리던 승인메일이 왔다. 기분이 너무 좋았다. '내가 애드센스 광고를 승인받다니...'

 

 

 

필자가 느낀 애드센스 승인비결은 첫째로 누구나 아는 것처럼 일단 글자수는 많으면 좋다. 최소 1000자 넘는 포스팅이 5개이상은 있어야 할 것으로 보인다. 그렇다고 엄청 많은 포스팅이 필요하진 않다. 둘째는 카테고리를 많이 늘려서 포스팅을 하기보단 일단은 한가지 주제로 포스팅을 하길 바란다. 구글봇이 주제를 쉽게 파악할수 있도록 하는 것이 중요해 보인다. 셋째로 사진이 갯수는 승인 여부와는 큰 관련이 없어보인다. 사진이 많더라도 글자수도 많으면 상관이 없다. 넷째로 마음을 비워라. 연락이 오지 않아도 맘을 편한히 먹고 기다려야한다. 떨어지더라도 다시 도전하면 되지라는 도전정신으로 해야지 그렇지 않으면 쉽게 낙담하여 포기하게 된다.

 

 

그리하여 필자는 운좋게 2번째 도전만에 애드센스 승인을 받게 되었다. 그런만큼 앞으로 포스팅에 더욱 공을 들여 질 좋은 포스팅을 할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정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티스토리 초대장 배포합니다.  (52) 2017.06.07
애드센스 광고 승인받다.  (0) 2017.05.01
BLog] 프로야구H2 쿠폰 나눔  (22) 2017.04.11
BLog] 아이폰7+ 사전예약 도전기  (1) 2016.10.14

Comment +0

 

 

어제 필자의 비더레전드 선택은 안치홍이었으나 3타수 무안타로 실패하고 말았다. 그래서 오늘 별 생각없이 비더레전드 콤보를 확인해 봤는데, 안치홍옆에 패스라고 써져 있는 것이었다. 참 이해가 가지 않는 상황이었다. 보통 실패할 경우 실패라고 써지지만 패스처리가 되어 있어서, 부랴부랴 공지 사항을 확인해 보았다.

 

 

 

 

공지사항을 확인해보니 위와같이 어제 경기(4월19일)는 비더레전드 접속 오류로 인해 성공한 유저는 성공한 것으로 인정되고, 필자처럼 실패하거나 불참한 사람들은 패스처리를 해준것이었다. 어쩜 이렇게 실패한 날에 큰 행운이 찾아왔을까.^^

 

그래서 필자는 다행(?)스럽게도 비더레 콤보를 이어가는 상황이되었다. 필자는 어제 경기 종료 후 실패를 곱씹으며, 비더레 포스팅의 종료를 결정했었다. 하지만 비더레 콤보가 계속 이어지는 상황이 되어 계속해야하나 고민을 했으나 원래대로 종료할 계획이다. 재미로하는 비더레이지만 나름의 분석이 필요한 부분이 있고, 필자가 기아 경기위주로 선택을 하다보니 분석의 한계가 있다고 생각했다.(이 부분에서 경기가 3연전으로 이어지기 때문에 분석이 겹치며 똑같은 선수를 선택할 가능성이 많아진다.) 

포스팅을 하다보니 나름대로 성공에대한 압박감도 조금은 있었다. 그래서 비더레는 혼자서 즐기기로 결정한 것이다. 혹시라도 필자의 포스팅을 봐주시고, 나름 분석과 선택에 대해 공감하셨다면 포스팅 종료에 대해 심심한 사과를 드립니다. 오늘부로 짧았던 비더레 포스팅은 종료하지만 다른 알찬 포스팅을 위해 열심히 노력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Comment +0

티스토리 툴바